HOME > 유용한정보 > 세무뉴스
권익위 시정권고 '불수용' 많은 국가기관들은 어디? 370243

국세청이 국민권익위원회의 시정권고 등을 가장 많이 수용하지 않은 기관으로 조사됐다.

권익위는 지난 2013년부터 2018년 9월까지 최근 5년간 고충민원과 관련, 행정기관에 대해 시정권고를 하거나 의견표명을 한 것은 총 3029건으로 이 중 2732건(90.2%)가 수용됐다고 11일 밝혔다.

민원인이 행정기관 등의 처분에 대해 부당하다고 생각하면 권익위에 진정을 내는데, 민원인의 요구가 정당하다고 판단되면 권익위는 해당기관에 시정권고나 의견표명을 하고 있다.

하지만 국세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국토교통부 등은 권익위의 권고(의견표명 포함)를 가장 많이 수용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세청의 경우 360건의 권고 중 299건(83.1%)만 수용하고 60건(16.6%)을 수용하지 않았다. 아직 결론이 나지 않은 1건은 제외됐다.

그 다음으로는 LH공사가 309건 중 29건(9.4%)를 불수용해 건수로는 2위를 차지했다.

국토교통부의 불수용 건수도 13건(5.6%)였다.

다만 비율로 따지자면 한국수자원공사가 권고 29건 중 5건(17.2%)으로 가장 많았다.

해당 기관들이 권고를 수용하지 않은 이유는 '내부규정상 곤란'이 74건으로 제일 많았고 '타 위원회 등의 심의 결과와 다르다'는 이유가 32건, '예산상 곤란 등 기타'가 19건, '정책목정상 곤란'이 11건, '행정심판 진행 또는 결과와 상이'가 6건이었다.

이에 대해 국세청은 "불복심판소송 결과와 다르거나 부과제척기간 경과 등으로 인해 납세자보호심의위원회에서 심의해 불수용을 결정한다"며 "지난해 4월 권익위와 함께 고충민원 전략회의를 개최한 이후부터는 권고 수용률이 80% 후반대에 달한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文대통령 "2차 북미회담,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일대 진전될 것"
교촌, 누룩 숙성 돼지고기 브랜드‘숙성72’ 선뵈
Copyright (c) 세무법인열림 all right reserved

본     점   서울 중구 무교동 19 체육회관 505호 (TEL 02-777-5321/FAX 02-777-5320)
성동지점   서울 성동구 성수2가3동 280-36 효진빌딩 304호 (TEL 02-422-3572/FAX 02-422-0043)
종로지점   서울시 종로구 종로19, 701호(종로1가. 르메이에르종로타운) (TEL 02-744-9257/FAX 02-744-9259)
동수원지점   수원시 영통구 영통동 1000-4 4층 (TEL 031-205-7317/FAX 0507-716-0387)
수원지점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499-3 동양파라곤 206호 (TEL 031-278-1400/031-278-1403)
서초지점   서울시 서초구 서초 중앙로 63.1402 (서초동.리더스빌딩) (TEL 02-585-4005/FAX 02-6280-4682)
의정부지점   경기도 의정부시 가능동 830-10 동호빌딩 2층 (TEL 031-878-6600/FAX 031-876-3300)
팔달지점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중부대로110, 상가 301A호(인계동, 한라시그마팰리스) (TEL 031-267-4700/FAX 031-267-4777)



김병권세무사  bgktax@yeolrimtax.com
김재영세무사  jyktax@yeolrimtax.com
김종열세무사  jyk@yeolrimtax.com
정찬빈세무사  tax7942@hanmail.net
김민창세무사  304kmc@hanmail.net
김경하세무사  cptakim@gmail.com
이금주세무사  lgj3300@hanmail.net
조휘래 세무사  cmtaxoffice@naver.com